생수정식당.

가창에 닭 숯불구이식당이다.


마당도 넓고 

평일저녁이라 사람도 많이 없고 좋았다.


닭 한마리 


아이들을 위한 칼국수.

맛있었다.


5인가족 한마리로는 부족해서 반마리 더 주문.

입에서 살살 녹는다.

양념도 강하지 않아서 아이들과 충분히 잘 먹을수 있다.


장작불앞에서 우리 예쁜 딸들~^^



5.21일 부부의날.

신랑이 사온 화분과 케이크.

화분의 "사랑합니다"의 말귀가 참 고맙다.

10년이라는 시간 함께 가족의울타리 안에서 

각자 열심히 달려왔다.

고맙고, 나도 사랑해.

우리 가족 모두 더 행복하자.

예쁜 내 아가들.그리고 신랑 모두~


Posted by Bin M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