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118)
순천.여행3일차 여행 3일차. 엠블호텔에서의 2번째 아침. 해양경찰의 배..^^멋지네.... 가기전, 욕조에서 즐겁게 목욕하고...^^귀여워...아이들^^ 3일차의 여행 장소는 순천.순천은 처음 방문하는것 같다.^^ 아침식사를 위해 들른 숙소근처의 "콩산소" 메뉴.들깨떡국과 삼겹살 묵은지전골. 들깨떡국은 정말 구수하게..뜨근한게 맛있었다.우리딸도.....너무 잘 먹는 떡국.^^ 신랑과 아들이 좋아하는 얼큰한 묵은지전골.^^냠냠...식당분들도 너무 친절하고...좋은식당이였다.^^ 아이들과 우리 모두를 위해 방문한 순천만..순천의 대표적인 관광지.. 날씨가 아쉬웠지만...그래도 너무 기대되는곳. 처음!기분좋게....ㅎㅎ이렇게 넓을줄은.....상상도 못하며...6개월임산부와 6살딸의.....힘든여정 ㅋㅋㅋㅋ;;;;; 날아가는..
여수여행 2일차. 여수 여행의 2일차. 아침식사 장소로 이동을 했다.숙소 바로 옆에 위치한 "황금식당" 아이들을 위해 생선구이.우리는 갈치조림. 생선구이 보다는 갈치조림이 맛있었던 집이였다.배를 든든히 채우고는 아쿠아플라넷으로 이동.이쪽도 바로 옆에 위치해 있다^^ 미리 구매한 입장권으로 확인하고 입장.제주에서 다녀 온 곳이라서 패스하려다가 여수가 훨씬 더 좋다고 하여 방문...^^ 들어오자마자 아이들은 신이난듯 이리저리 둘러 보고 구경...생각보다 사람은 많은 편이였다. 여수 아쿠아플라넷에만 있는 흰돌고래 벨루카.진짜 신기하긴 하더라..수영도 함께 하고....크기도 정말 크고..^^아이들도 신기한듯 한참을 서서 구경을 했다. 불투명 유리를 물총으로 쏘면 밝아지면서 물고기를 볼 수 있다.^^잘은 안되지만 재미로 한번 쏘고..
여수여행 1일차. 새해가 되어 떠난 우리의 2016년 첫 가족여행. 가보지 않은 곳.여수 그리고 순천. 오전에 준비해서 떠나는데하늘도 푸르고 햇살이 좋다. 남해고속도로가 잘 되어있어서 그리 멀게 느껴지지 않아서 좋았다. 잠시 들른 사천휴게소.햇살에 눈이 부신 너..^^ 이순신대교.지나가는길에 여러 선박들의 장관을 볼수 있다. 점심으로 선택한 로타리식당.백반전문점인데, 여수에서 많이 유명하다.어른들도 많이 오시고, 관광객 또한 꼭 들르는 곳인듯하다. 주차장은 따로 없어서...맞은편 골목에 유료로 해야한다. 대기시간만 20분정도 걸린듯하다.점심때는 많이 기다리는듯.. 가격. 6,000인원수 대로 보통 나온다.우린 4명이지만 둘째가 미취학이라서 그런지 배려고 3인분을 주무해주셨다. 오...오....하나하나 다 맛있다.아이들이 ..
신불산산림문화휴양관 날씨 좋은날...어른들과 함께 신불산휴양관을 다녀왔다. 가까운 곳이고, 조금만 올라가면 멋진 폭포도 볼 수 있어 함께 다녀왔다. 휴양관에 짐을 놔두고, 해가 떨어지기전에 다녀오자 싶어등산 스틱 하나씩을 들고, 출발! 스틱이 없는 모녀는 아빠것 하나 나눠서 ㅎㅎㅎ& 어느새 도착한 파래소폭포 시원하고, 폭포의 소리에 눈이 너무 즐거워진다. 예쁜 우리 아가들^^힘들다 하지도 않고 더 열심히 올라가는~ 물도 너무 좋고, 시원함에 또 가고 싶은 생각이 들게 한다. 내려갈때도 씩씩하게~^^오히려 우리보다 몸이 가벼우니 더 잘 내려가는 아이들..할아버지랑 발 속도가 맞는 손자는 할아버지와 함께!^^ 내려와서 어두워지기 전에 고기를 구워먹었다.예전과 달리 장작 사용이 금지 되어있어 숯을 준비해서 와야하고...정해진 곳..
[2015 여름휴가] 셋째날_비발디파크 쉐누뷔페 아침잠을 자고 일어났더니, 비가 오고 있었다. 이때, 태풍이 온다고 했을때이긴하다. 아쉬운 마음에 우리가 지냈던 체리동.앞의 전경이 탁 틔어있어 좋았다!^^ 아침에 모든 준비를 하고, 체크아웃의 시간은 11시. 아침은 비발디파크 내에 있는 쉐누뷔페.장점은 오전 7시30부터 오후 1시 30분까지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보통은 10~10:30이면 조식이 끝나 아침이 더 피곤하고 힘든점이 있는데 이곳은 여유로워서 좋다~^^ 여러가지 반찬이 생각보다 많았다.양식위주가 아닌, 한식과 양식의 조절음식이 좋았다.황태해장국과 김치콩나물국도 시원하게 맛있었다. 키위주스와 자몽주스.색깔만큼 맛있다^^ 뒤늦게 빵을 맛있게 구워서 혼자서도 잼을 잘 발라먹는 아이들^^ 조용히 배부르게 음식을 잘 먹었던것 같다.11시 전에 들..
[2015 여름휴가] 둘째날_비발디파크 오션월드 여름휴가둘째날.채비를 하고는 출발. 아침날씨가 꽤 좋았다.햇살도 어느정도 있고, 각자 준비물과 모자등을 챙기고, 걸어서 갔다.주차장이 붐빌까봐 걸어갔는데, 그냥 차를 가지고 가도 될 것 같았다. 오션월드 입구에서 기념컷!시작!ㅎ 처음에는 무겁고 짐이 되어서 카메라를 꺼내지 못하다가둘째가 잠이 오고 약간춥다고 해서 쉬는 타임!ㅎ 야외락커를 사용하면 이렇게 물건을 가져오기 편하는 장점이 있다.근처에 그늘도 있고, 잠시 이렇게 따뜻하게 몸은 녹이면서 주변을 둘러보았다. 슬라이드 타러 가는 젊은이들^^사뭇 벌 서는 느낌의 장면이지만,나도 조금만 더 어리고 체력이 되면 한번 타보고 싶은^^신이나 보이는 젊음이 보기 좋았다! 금새 일어나서 오빠나 할머니에게 가자고 일어난 딸. 바로 근처에 튜브공기주입하는 곳이 있다..
[2015 여름휴가] 첫째날_남이섬 2015년 여름휴가. 8월말에 시작된 본격 휴가.어른들과 시간이 맞아 함께 다녀온 여행이였다. 비발디파크.우리의 2박3일을 체리동에서... 일찍 도착했다고 생각했는데,12시경...대기번호 77번.오랜대기시간으로 방을 배정받았다. 점심을 비발디파크 근처 중국집에서 해결하고,한시간 남짓 달려 남이섬으로...^^연애할때 오고선 거의 10년만에 우리 가족과 어른들과 함께 오니 더 즐거움이!^^ 별것 아닌 배이지만, 배를 타고 이동하는것에 신기함을 느낀 우리 아이들.시원한 날씨라고 생각했는데, 햇빛이 강한편이라 더위를 느낄 수 있었다.배에서 강바람을 느끼는 시원함이 좋았다. 연애할때 타봤던 플라이피쉬..ㅎㅎㅎㅎ시원함을 느낀다..지금은 탈 수 없다는 신랑...ㅋㅋ 예쁜 우리 아이들^^ 남매! 남이섬 인증!ㅎㅎㅎ 분..
캐러비안베이 가족여행 5월 30.가족들끼리 당일로 모였다.캐러비안베이. 우린 대구.아가씨네랑 친오빠네는 서울에서 각자! 모두 아이들을 위한 여행^^ 임직원 할인권으로 저렴히 다녀왔다. 날씨는 유독 이날만 비....그래도 오전부터 오후까지 알차게 놀고 왔다. 8살,4살,5살..ㅎㅎ오빠네 딸...동생이 태어나서 힘든시간을 보내고 있어, 아빠랑만 온 여행!^^귀요미..ㅎㅎ 아가씨네 아들.한참 개구장이인 3살이지만 말도 잘하고..너무 예쁜피부를 가진 부러운 후~^^ 카바나빌리지.인원이 많으니 빌리지가 있으니 좋다..낮잠도 잘수 있고, 짐도 가져다 놓을수 있고, 주말 성수기로 10만원이였던것같다. 놀때는 찍지못해서 놀이 후 찍은 사진들...^^나올때 되니 해가 나서 아쉬웠지만... 완전히 다 모이지는 못했지만이렇게 모여서 하루 신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