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 맛집

(52)
[제주 맛집] 순전이 해녀김밥 2019.01.01 제주에서의 첫 끼니. 원래 가려던 곳이 1일 휴무라서,가게 된 곳. "순전이 해녀김밥" 브레이크타임 PM 14:00~15:00쉬는타임이라,기다렸다가 주문을 했다. 우리가 주문한,해녀김밥, 전복김밥, 전복해물라면, 그리고 오징어튀김. 제주 도착 후,워낙 배가 고파서 그런지 꿀맛같이 다 먹고~아이들도 함께 먹기 좋았다. 개인적으로는 전복김밥이랑 오징어튀김이 제일 맛있었다^^함덕 근처에서 간단히 먹기 좋은 음식점인듯~
[전주 맛집] 김박사 한식요리 돼지갈비가 먹고싶어서 찾게 된 "김박사 한식요리"상호명 부터가 눈길을 끈다. 고기의 질이 정말 좋은가보다.안창살의 금액을 보고 깜짝 놀란...ㅎ 우리가 주문한 돼지양념갈비^^ 역시 맛은 .....좋다!^^아이들도 잘 먹고~~ 서비스로 주신 굴.진짜 신선해서 깜짝놀랐다!^^ 호기심 생긴 첫째가 먹어보고는 맛있다~~하고는 "근데 내 스타일은 좀 아니네;;"ㅎㅎ 궁금했던 돼지 생갈비^^처음으로 먹어 본 생갈비! 삼겹살과 목살의 중간 맛!ㅎ담백하면서도 부드러운 맛에 신기했다! 소면과 함께 먹으면 정말 최고지!^^ 아이들과 함께 오기 좋은 식당인 듯 하다. 배부르고 맛있게 먹은 우리의 주말저녁!마음에 드는 식당을 찾아서 기분좋은 주말이다.
[전주 맛집] 모정산골냉면 혁신도시점 2018.11.22. 냉면맛집검색. 집근처에 위치한 "모정산골냉면" 사이트에는 11시오픈이라고 되어있어서 갔는데,11:30부터 식사가 된다고한다.우리는 주문하고 대기. 내가 주문한 "털레기"된장국물베이스에 시래기와 건새우, 그리고 여러 야채가 함께 들어간 수제비. 이름부터 특이했지만, 부쩍 추워진 날씨에 먹고싶었다. 털레기는 2인부터 주문가능. 정말 맛있게~다~~~먹었다.신랑과함께^^ 비빔냉면은 신랑이 주문. 냉면이 먹고싶어서 갔지만 비빔냉면은 매콤한맛보다는 단맛이 많이나는 점에 좀 아쉬웠다.수제비 싫어하는 신랑은"털레기"맛에 엄지척!ㅎ 안먹는다고 하더만,,,,,,;;;;;;;ㅎㅎ "털레기"맛집인정!^^
[전주 맛집]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효자점 2018.11.19. 11번가쿠폰도 쓸겸 근처 아웃백을 들렀다. 2시가 넘은 시간인데, 대기는 40분이상.주말은 역시... 우리막내는 역시나 잠들었고요. 블랙라벨램패밀리세트. 굽기정도나 맛 그러하듯 아웃백의맛.굽기가 적당해서 좋았다. 자다깨서 좋아하는 감자튀김을 추가로 주문해주고^^ 너의 애교에 맛있게 먹는모습에~행복한 시간. 주말 사람이 많은게 단점이지만직원들의 응대나 친절도가 좋은곳이였다. 주말 마무리...!
[전주 맛집] 한미반점 2018.11.17. 전주맛집으로 추천해준곳. 한미반점. 번호판도 간판도 옛날그대로.식당안으로 들어가니 식당이라기보다옛날 우리 할머니집에 온듯한 그런 느낌.메뉴판도 숫자와 한자로 ㅎ 잠이들었지요.늦은 점심으로 4시 가까이에 오니...ㅎ 꽤 맛있었던 탕수육 중. 짬뽕 짜장면 물짜장 한미반점의 평은우리가족에게 크게 특별하지 않았다는점. 근처에 남부시장에 있는 천년새우강정만 사서 발길을 돌렸다. 야시장을 구경하면 더 좋았지만 은근 추운날씨에 얼른 집으로 돌아왔다.
[김제 맛집] 총체보리한우 정육식당 2018.10.27 김제총체보리한우정육식당. 근처정육소고기맛집으로 멀지않은곳에 있다. 안심은 둘째입맛!ㅎ우리는 등심이 진짜 맛나고^^ 육회킬러..ㅎ초등4학년이 너무 어른입맛!^^ 등심이 생각나면 가보고싶은곳. 진짜 맛이 있던건 여기서 사온 육포가 맛있다는~~ㅎ
[가창 맛집] 생수정식당 생수정식당.가창에 닭 숯불구이식당이다. 마당도 넓고 평일저녁이라 사람도 많이 없고 좋았다. 닭 한마리 아이들을 위한 칼국수.맛있었다. 5인가족 한마리로는 부족해서 반마리 더 주문.입에서 살살 녹는다.양념도 강하지 않아서 아이들과 충분히 잘 먹을수 있다. 장작불앞에서 우리 예쁜 딸들~^^ 5.21일 부부의날.신랑이 사온 화분과 케이크.화분의 "사랑합니다"의 말귀가 참 고맙다.10년이라는 시간 함께 가족의울타리 안에서 각자 열심히 달려왔다.고맙고, 나도 사랑해.우리 가족 모두 더 행복하자.예쁜 내 아가들.그리고 신랑 모두~
[경산 맛집] 옛진못식육식당 옛진못식육식당.지인소개로 들렀던곳이였는데이제는 경산갈때마다 소고기 먹고싶을때마다 들르게된다. 소고기막구이.가격도 착하고^^ 소고기육국수.계속 생각나는맛.포장도 가능!^^ 고기,고기.를 외치더니 집에 갈때까지 남김없이 흡입했던 막내.너도 고기고기!노래를 부르는구나. 주말이라서 그런지 시간대 상관없이 사람은 여전히북적대는곳. 친절하고 맛은 유지되어 좋은곳인듯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