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겨울여행

(5)
순천.여행3일차 여행 3일차. 엠블호텔에서의 2번째 아침. 해양경찰의 배..^^멋지네.... 가기전, 욕조에서 즐겁게 목욕하고...^^귀여워...아이들^^ 3일차의 여행 장소는 순천.순천은 처음 방문하는것 같다.^^ 아침식사를 위해 들른 숙소근처의 "콩산소" 메뉴.들깨떡국과 삼겹살 묵은지전골. 들깨떡국은 정말 구수하게..뜨근한게 맛있었다.우리딸도.....너무 잘 먹는 떡국.^^ 신랑과 아들이 좋아하는 얼큰한 묵은지전골.^^냠냠...식당분들도 너무 친절하고...좋은식당이였다.^^ 아이들과 우리 모두를 위해 방문한 순천만..순천의 대표적인 관광지.. 날씨가 아쉬웠지만...그래도 너무 기대되는곳. 처음!기분좋게....ㅎㅎ이렇게 넓을줄은.....상상도 못하며...6개월임산부와 6살딸의.....힘든여정 ㅋㅋㅋㅋ;;;;; 날아가는..
여수여행 1일차. 새해가 되어 떠난 우리의 2016년 첫 가족여행. 가보지 않은 곳.여수 그리고 순천. 오전에 준비해서 떠나는데하늘도 푸르고 햇살이 좋다. 남해고속도로가 잘 되어있어서 그리 멀게 느껴지지 않아서 좋았다. 잠시 들른 사천휴게소.햇살에 눈이 부신 너..^^ 이순신대교.지나가는길에 여러 선박들의 장관을 볼수 있다. 점심으로 선택한 로타리식당.백반전문점인데, 여수에서 많이 유명하다.어른들도 많이 오시고, 관광객 또한 꼭 들르는 곳인듯하다. 주차장은 따로 없어서...맞은편 골목에 유료로 해야한다. 대기시간만 20분정도 걸린듯하다.점심때는 많이 기다리는듯.. 가격. 6,000인원수 대로 보통 나온다.우린 4명이지만 둘째가 미취학이라서 그런지 배려고 3인분을 주무해주셨다. 오...오....하나하나 다 맛있다.아이들이 ..
[안면도여행] 겨울 여행지. 안면도...내 생일에 함께한 가족여행...^^ #.3 꽃지해수욕장. 할매,할아비바위...^^ 추운날씨에도 사람들은 꽤...있는편이였어요. 상빈이도 신이나는지...^^ 모래사장을 어찌나 뛰어다니는지.... 표정이....아주....아빠랑 너무 똑같아요~~~ㅋㅋㅋ 추울만도 한데......열심히 뛰어다니면서....이리저리...즐겁답니다!ㅎㅎ 아빠랑도 즐겁고... 아빠...최고!!하면서 예쁘게 사진도 찍어요~~^^ 겨울바다랑 잘 어울리는 아가씨~~^^ㅎ 아가씨가 주운......저걸 머라고 해야하지..??!!ㅎㅎ 저거 하나에 상빈이..열심히 모래를 파는중...조개라도 찾아보려고 하는건지...ㅋ 이젠, 올해 마지막 여행이 될지 모르는 서해바다에서..^^ 연인끼리....^^ 추운 겨울 바람.....아빠와 상빈이..^^ 쌍둥이 자매... 정말....친구같아....부러운....
[안면도여행] 겨울 여행지. 안면도...내 생일에 함께한 가족여행...^^ #.2 아침을 챙겨먹고는 숙소를 나서는길...^^ 앞에 구경....좀 하고 꽃지 해수욕장으로 가기로했답니다~~ㅎ 물빠진 황도의 모습.... 서해바다가 주는 느낌은....정말 다르네요.... 해와 함께 비치는 갯벌의 모습이 마음을 왠지 더 편안하게 해주는.....^^ 쌍둥이 아가씨...^^ 쌍둥이중에 첫째 아가씨예요....ㅎ 전..구분이 확실히 되지만...... 정말 쌍둥이라....모르는사람이 보면 완젼 똑같다는...^^ 배불뚝이 아줌마....혼자 단독샷....한번....ㅎㅎㅎ 같이 찍자고 하는데....."엄마....무서워잉~~" 하는 아들이네요.....^^;;;;;ㅋㅋㅋㅋ 여기는 막내 아가씨......ㅎㅎㅎ 상빈이와 함께......자연스러운 표정...^^ 누가 보면 한 가족 갔다는..ㅎㅎ 임산부를 배려해주는 아..
[안면도여행] 겨울 여행지. 안면도...내 생일에 함께한 가족여행...^^ #.1 가족들과 함께한 여행. 겨울 여행지로 선택한곳은 충남 태안의 안면도....^^ 곧 있음 출산임박인 날 위해....그리고 생일인 날 위해.... 신랑과 아가씨들이 준비한 겨울여행...ㅎ 안면도는 개인적으로 세번째 여행.. 안면도에서 묵은 우리 숙소.....씨앤썬펜션이예요. 황도안에 있는 펜션...바로 바다가 보이는곳이라 전경은 무지 좋았죠!^^ 물이 빠지고 들어오는게 한눈에 보이는곳... 동해안과는 다른 느낌을 주는 서해바다... 숙소 들어가기전 상빈이....^^ 전에 안면도에 왔을때는 8개월즈음이라 안고 다니고, 거의 잠을 자거나...했는데... 벌써 26개월.....^^ 많이 컸어...윤상빈!ㅎㅎㅎ 고기는 미리 사왔지만, 조개도 한번 먹어야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들른 백사장항...^^ 사람은 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