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양떼목장

(2)
가족여행_대관령 양떼목장. 2009년에 세가족으로 왔던 양떼목장. 2013년 지금.우린 네가족이 되어 다시찾게된 양떼목장.^^ 역시 유모차가 필요한 이곳.ㅋ 4년전 그 자리에서 함께 찍어보기!^^ 신이나서 빨리 양보러 가자고 하던 첫째.아직까지는 멋쩍은 표정으로...ㅎ 양들은 매의눈으로 누가 건초를 주기를 기다린다;;ㅎ 여전한 양들의 모습. 모여있는 모습이 그리 평화로워보이진 않다. 첫째. 건초주기 처음 시도.엄마,아빠의 말대로 실천중..ㅋㅋ 둘째. 아....난 아직 못하겠어요;;;;;ㅋ 너...가 양...이니???ㅋㅋㅋ나름..관찰중인 너의 모습...신기하다..^^ 건초 손으로 줘도 괜찮다고 얘기했지만.. 아니야...아니야..;;;ㅎㅎㅎ 오빠가 건내주는 건초도...손을 꽉...쥐며...ㅋ 무서워...하는 둘째양.^^ 그럼 바구니채..
양떼목장 양떼목장~ 대관령 휴게소에 주차를 한뒤 유모차 끌고, 올른 양떼목장~ 언덕길이라 높이는 못올라 가고, 고지대라서 그런지 안개가 내려와 서늘했다. 저기 저 언덕까지는 무리 ㅠ 정상까지 가면 꽤 멋지겠지??^^* 우린 신혼부부~^^*ㅎㅎ 호시탐탐...언제 주려나 하고 눈치보는 양들.....ㅋㅋㅋ 건초를 먹는 양들....그냥 보기엔 순하지만, 건초 앞에선 약간...덜덜덜....ㅠ 어찌나 서방한테 달려드는지.... 건초를 아주 급하게 주니까 다들 한꺼번에 몰린다...ㅎㅎ 신기하게 바라보는 상빈이~ 뭘 알고 보는건지....^^* 나중에 사진으로 봐야...아~그랬구나 하겠지만. 좋은추억, 기억을 많이 만들어 주고 싶다~^^* 대체 뭘 먹지???라고 생각했는데, 아주 크게 "소금"이라고 적혀있네... 왜....소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