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녀잠수촌

(2)
2019 제주여행 6일 2019.01.06. 주광리조트우리가 3일동안 있던 곳.정후네 덕분에 편하게 보냈다.^^ 추운 겨울바다 만끽중 ㅎㅎ 아이들과 뛰어놀 수 있게애월 더럭분교.. 하늘과 바람...그리고 작은 분교지만 예쁘게 꾸며놓으니아이들은 신나게 놀고,엄마들도 사진찍고^^ 카페방문은 실패...편하게 앉아서 쉴곳을 찾았지만스타벅스는 자리가 없고,바다 바로 앞 카페는 터무니없는 가격에 정말.....오....아니라는 결정으로 이른 저녁을 먹을까...하고 지나던 중에....발견.. "에스프레소라운지"커피향이 가득했고,종류도 많았다. 아이들은 한라봉주스,우리는 커피..빵도 너무 부드럽고 맛있었다...규모가 컸고...재방문의사 있는곳^^공항에서 멀지 않은 곳이였다. 저녁으로는 함께"깡촌흑돼지" 여러 생고기집을 찾았지만,숙소랑 가까운곳..
[제주 맛집] 해녀잠수촌 2019.01.06. 아침으로 선택한"해녀잠수촌" 날씨가 조금 추운느낌이라 선택한 아침.공항 근처라 사람들이 많이 오가는곳 인듯하다. 계란프라이를 해서 먹을 수 있어서 좋은곳. 밑반찬과 생선구이. 전복물회. 보말미역국. 전복뚝배기. 회국수. 가격은 조금 비싼듯.개인적인 입맛으로 따지면 전복뚝배기>회국수>보말미역국>전복물회 전복물회가 시원했지만야채비율이 너무 많고 전복이 조금밖에 없었다는점이 아쉬웠던....ㅎ 공항근처 식사하기 무난한집인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