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2개월물놀이

(2)
[2010여름휴가] 22개월 상빈과 첫 캐리비안베이 가다. (유아수영복/ 아발론보행기튜브/키디빌리지)#.2 본격적으로 시작된 물놀이. 처음에는 사람도 많고 물이 차가운곳에 갔더니 윤상빈. 정말 정신을 못차리더라구요. 아발론 튜브도 안타려고 하고, 아빠한테 딱~붙어서 안 떨어졌죠^^;;;; 조금 따뜻한 물에 가니, 적응하는 상빈이.ㅋㅋ 제가 임신 14주째라. 다들 걱정을 하셨는데, 딱히 걱정할만한 일은 없었답니다.ㅎㅎ 그래서 저와 상빈이를 위해 다들 유수풀에 둥둥~~~떠다니기로 했죠~~~^^ 이제 적응한 상빈이. 유아풀에서 노니까 한결 편안해지고, 너무 좋아하더라구요~ 아발론 보행기튜브는 운전대가 있어서 아이들이 모두 좋아하는듯 하더라구요~^^ 그리고 앞에 끈이 있어 어른이 끌어주니 아이에게도 더 안전하고 좋아요! 먼저 키디빌리지로 가서 쉴겸 신랑이랑 같이 잠깐의 데이트를 했답니다..ㅎㅎ 14주 임신중이라 배는..
[2010여름휴가] 22개월 상빈과 첫 캐리비안베이 가다. (유아수영복/ 아발론보행기튜브/키디빌리지) 2010년 가족휴가. 처음으로 가족들과 함께 캐리비안베이를 가다.ㅋㅋㅋ 결혼전에도 못가본 캐리비안베이.^^; 이번 아님 못갈듯해서 서울 간 김에 작정하고 캐리비안베이를 갔어요. 상빈이를 위해 튜브도 사고, 수영복에 구명조끼까지 빌렸답니다. 우리는 있는 수영복으로 대체.ㅋㅋㅋ 금요일 새벽 6시에 일어나 출발했는데도 이것저것 준비하다보니 9시 넘어서 도착했네요. 역시 사람은 많더군요.^^ 들어가기전 상빈이.....신이났죠뭐~~~ㅎㅎ 상빈이의 패션. 일명 수달수영복이랍니다. 실은 원래 맘에 들은 수영복이 있었지만 모두 품절이고 사이즈를 찾기가 정말 어렵더라구요. 그래서 열심히 검색과 쇼핑을 한 뒤 찾아낸 전신수영복인 수달 수영복을 어느 사이트에서 찾았죠! 혹시나 해서 사이즈를 물어보고, 빠른배송이 되는지까지 ..